겨울철 타박상

겨울철 미끄럼주의

겨울철 사고예방

겨울철 사고


본격적인 겨울의 시작되고 있습니다. 아름다운 풍경과 즐길 거리가 가득한 겨울이지만, 추운 날씨에 따른 단점들 또한 있는데요. 그중에서 가장 문제인 것은 사람에게 직접 끼치는 위험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실내 난방이 잘 가동되고 의류의 기능이 뛰어난 현재, 겨울에 가장 조심해야 할 것으로는 타박상 위험이 있는데요. 겨울철에는 빙판길이 많이 생겨 사람, 자동차 등의 미끄러짐 사고가 자주 발생합니다. 또한, 가볍게 부딪힌 것이 더 큰 부상으로 이어질 수 있는데요. 겨울철 타박상이 얼마나 위험한지, 이 사고에 대처할 방법에는 어떤 것이 있을지 한번 알아보도록 할까요?

 


 ■ 겨울철 타박상과 골절의 위험성 

 


30~50대의 약 75% 이상은 겨울철에 타박상을 경험한다고 합니다. 타박상은 넘어지거나 치이거나 외부의 충격을 받아 근육이 붓고 멍이 생기는 경우를 말하는데요. 겨울철에는 날씨가 추워지면서 근육이 경직되어 있고 유연성이 떨어져, 부상의 빈번함과 강도가 커지게 됩니다. 여성분들과 노인분들은 근육량이 적고 골밀도가 낮은 편인데요. 타박상뿐만 아니라 골절까지 쉽게 발생할 수 있으니 주의해야 합니다. 특히, 면역력이 약한 고령자는 폐렴 등의 합병증 노출 위험도 있으니 더 주의해야만 합니다.

 

 

■ 겨울철 타박상 치료법과 예방법 

 

겨울철 골절사고


타박상이 생겼을 때 뼈에 이상이 없다면, 손상 후 24시간 동안은 냉찜질로 출혈과 부종을 감소시키는 것이 좋은데요. 효과가 입증된 타박상 치료제를 미리 구비해놓고 사용하는 것도 좋은 방법입니다. 겨울 스포츠를 즐길 때는 미리 치료제를 챙겨가는 것이 좋겠죠? 부종이 줄어든 이후에는 혈액흡수와 관절 회복에 도움이 되는 온찜질을 해주는 것이 좋은데요. 만약 뼈에 이상이 있거나 붓기가 너무 심하다고 생각이 들면, 가능한 한 빨리 병원에서 진료를 받아야 합니다. 안일한 판단과 추측은 더 큰 증상을 유발할 수 있다는 것을 명심해야 합니다. 

 

겨울철 타박상


타박상의 예방법은 사고가 날 확률을 줄이는 것이라고 할 수 있는데요. 우선, 운동은 되도록 실내에서 하며, 야외 운동 시에는 준비운동을 철저하게 해야 합니다. 운동할 때 부상 위험이 있더라도 일주일에 3번 정도는 운동을 해주는 게 좋은데요. 하체 운동과 함께 뼈를 튼튼하게 해주고 단백질을 섭취할 수 있는 식습관이 필요합니다. 또한, 미끄러짐을 방지하기 위해 물기가 많은 화장실에는 미리 패드를 깔거나 손잡이를 붙이는 것이 좋습니다. 외출 시 눈이나 빙판길이 있는 날이라면, 미끄러질 위험이 큰 신발은 자제하는 것이 좋은데요. 신발에 뿌리는 미끄럼방지 스프레이, 도심형 아이젠, 미끄럼방지 깔창 등도 인근 스토어를 통해 구비해놓는 것이 좋습니다! 

 

겨울철 골절사고


겨울철 사람의 미끄러짐 사고는 민망한 것도 문제지만 큰 부상이 될 수 있는데요. 차량의 미끄러짐 사고는 나와 가족, 그리고 다른 사람의 목숨을 앗아갈 수 있는 더 큰 위험성이 있습니다. 차량관리 또한 필요하다는 것인데요. 이처럼 겨울철에는 안전사고에 관한 모든 것에 대한 관리와 대비가 필요합니다. 조심, 또 조심하는 습관과 생각이 곧 안전으로 이어진다는 것을 명심하시기 바랍니다!

 

※관련 링크: 와이퍼, 냉각수 교체부터 세차까지, 알다가도 몰랐던 겨울철 차량관리법!




댓글 남기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